4X4기술정보

4X4 신차소식

2012년형 쏘나타, 그릴 바꾼거 맞나?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오종훈 작성일11-07-13 21:13 조회4,698회 댓글0건

본문

현대자동차가 2012년형 쏘나타를 선보였다.


현대차는 차세대 엔진을 탑재해 성능을 향상시키고 디자인과 안전 및 편의 사양을 강화한 ‘2012년형 쏘나타’를 출시하고 13일(수)부터 본격 판매에 나선다고 밝혔다. ‘2012년형 쏘나타’는 11일(월) 첫 선을 보인 터보 GDi 엔진에 이어 누우2.0 LPi 엔진이 더해졌다. 장애인용 및 영업용으로 판매되는 LPi 모델에는 누우 2.0 LPi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새롭게 탑재됐다. 쏘나타 LPi 모델은 최고출력 157마력(ps), 최대토크 20.0kg.m를 확보했다. 연비는 자동변속기 기준 10.5km/ℓ를 기록한다. LPi 모델에 ISG(Idle Stop & Go) 시스템을 적용하면 11.0km/ℓ까지 연비가 좋아진다.


‘2012년형 쏘나타’는 일부 디자인도 새로 손봤다. 라디에이터 그릴을 신규 적용했으며, 멀티 리플렉션 방식의 LED 리어 콤비램프와 스포티한 느낌의 18인치 알로이 휠을 통해 차별화된 스타일을 완성했다. ‘LED 룸 램프’와 ‘오토 디포그 시스템’이 각각 동급 최초로 적용됐다.


LPi 모델에는 6단 자동변속기를 선택하면 액티브 에코 시스템을 기본적용해 연비를 높일 수 있게 했다. 장애인 전용 모델에는 운전자가 제어하기 힘든 상황에서 차량의 주행 안정성을 확보해주는 차체자세제어장치(VDC)를 기본장착했다. 


이 밖에도 ‘2012년형 쏘나타’는 ▲글로브 박스 쿨링 기능 ▲아웃사이드 미러 퍼들램프 ▲자외선 차단 전면 유리 ▲천연 항균 시트 ▲패닉 기능이 추가된 폴딩키 일체형 무선도어 잠금장치 등 고객 선호가 높은 사양을 기본적용했다. 


현대차는 ‘2012년형 쏘나타’의 출시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연다. 현대차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추첨을 통해 선정된 가망 고객 200여 가족이 4박5일 동안 총 2차에 걸쳐 ‘2012년형 쏘나타’의 우수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‘해피 쏘나타 여름 휴가 렌탈 이벤트’를 전개할 예정이다. 7월 말부터 약 한 달 동안 일산 라페스타, 왕십리 비트 플렉스 등 전국 100여개 주요 거점에 가솔린 모델, 터보 GDi 모델, 하이브리드 모델 등 쏘나타의 풀 라인업을 전시하는 ‘쏘나타 삼총사 전시 이벤트’도 연다. 이외에도 현대차는 휴가철을 맞아 대형 리조트에서 시행할 ‘쏘나타와 함께하는 행복상상 서머 쿨 페스티벌’, ‘한여름 7090 콘서트’ 등 다양한 세대가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열 계획이다.


‘2012년형 쏘나타’는 2.0 가솔린, 2.0 터보 GDi, 2.0 LPi의 세 라인업으로 구성됐으며, 판매 가격은 2.0 가솔린 모델이 ▲2,190만원~2,800만원, 2.0 터보 GDi 모델은 ▲2,850만원~2,960만원, 2.0 LPi 모델(영업용)이 1,610만원~2,040만원이다. (자동변속기 기준)


3e7d788a84dfcfb3fd9f0a25b2c8edad.jpg


오종훈 yes@autodiary.kr